투통

풍류적인 투통 현지인은 풍요로운 문화와 민속으로 가득한 이 매력적인 지구에 물리 캄풍 또는 ‘귀향’이라고 말하기를 좋아합니다.
투통은 광범위한 생물 다양성과 희귀한 동식물이 보호받는 아름다운 언덕, 경치 좋은 자연공원, 아세안 문화유산인 타섹 메림분 헤리티지 공원에 있는 브루나이의 최대 흑호수가 있어 축복받은 곳입니다. 투통은 농업의 중심지로, 농업 액티비티로 인해 방문객이 농장에 머물면서 전통 요리와 수공예를 배우고 가내 공업을 살펴보며 원주민 가족과 함께 시골 생활을 체험하고 직접 농사지은 민족 요리 시도하도록 갈수록 더 매력을 느끼게 합니다. 투통이 제공해야 하는 것은 대자연의 품에서 겪어 보는 개인적이면서 유기적인 체험입니다.

카렌과 알렉스의 이야기를 들어보세요!

투통 인근을 누비는 브루나이쿠 동부 여정을 현지 콘텐츠 제작자 듀오인 카렌과 알렉스(Eat.What.Now)와 함께 하세요!

카렌과 알렉스가 인근 밀림에서 요리 수업을 위해 라민 와리산에서 신선한 재료를 찾아다니는 것을 보고, 다음 투통 민족의 요리를 맛보세요. 카렌과 알렉스는 손재주가 좋아서 라민 캄풍의 워크숍에서 코코넛 껍질과 대나무로 여러 가지 공예품을 만들어 냅니다. 타스비 멜리포니컬처 농장의 벌통에서 현지의 신선한 꿀을 맛보는 것을 보고, 신선한 현지 농산물로 만들어 직접 농사지은 저녁 식사를 음미하세요. 알라이 가요에 있는 투통의 두순 공동체에 참여하여 관습과 전통에 대해 알아보세요.

투통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기

활동

우리를 따라